From: William Shin
Sent: May 09, 2016
Subject: Fwd: 평생에 한번 가 볼까 말까 하는 잉카문명의 대단한 유적(필독)

 

Machu Picchu遺跡(마추픽추)
아래의 사진에 나오는 Peru의Machu Picchu遺跡,
1983년에 UNESCO World Heritage로 등록된 것이다.
一名,The Lost City of the Incas 라고 불리우는, Machu Picchu는
標高 2,400m의 산악지역에 건설된 것이다. Machu Picchu야말로 Inca제국의
Symbol로서 가장 널리 알려져 있다. 당초, 1450년경에 건설되었다가, 그로부터
100년후에 스페인이 쳐들어 오자, Machu Picchu를 Inca제국이 돌보지 않고,
버렸다고 알려지고 있다.
1911년 미국의 역사학자 Hiram Bingham 이 최초발견해서 세상에 알려진다.
한편, 1867년경에 독일인사업가 Augusto Berns가 더 먼저 발견했다는
說도 있다. 2007년에 인기투표로 Machu Picchu는世界7大不可思議
[New Seven Wonders of the World]中의 하나로도 꼽힌다.
2003년의 통계로는 년간 약 40만명의 관광객이 찾아온다고 한다.

잉카帝國의 아슬아슬 한 삶의 現場
꼭 가보고 싶은 곳...

 

마츄픽추 사진-와이나픽추
사진에서 마츄픽추를 보시면 흔히 가운데 큰 봉우리가 있죠 ?? .............
그것이 와이나픽추입니다..

자~ 오늘은 와이나픽추에 오르는 모습을 담아봅니다.


출입문에서 우리는 여권 번호, 이름, 국적 등을 적습니다.....
그리고 돌아올 때 체크를 하고요...
해가 져도 체크가 안된 사람들은 사고 날 가능성이 큰 거죠.
우리는 드디어 출입문을 나왔습니다...
허걱~ 올라가는 길이 장난이 아니네요.

올라가면서 찍은 모습... 밑의 경관이 아주 멋집니다...


한도 끝도 없는 계단입니다.....

정상까지 소요 시간은 약 1시간 30분 - 2시간 남짓입니다..
뭐 대한민국 산을 쉽게 오를 수 있는 분들은 여기도 그리 어려운
코스는 아닙니다...
단, 등산을 안 한 분들은 쬐끔~ 어려울 수도.....

올라갈 때는 사진 찍을 겨를이 없습니다.....
너무 힘들어서...ㅋㄱㅋㄱ..

정상에 거의 왔을 무렵 바라봤더니....
마츄픽추가 바로 발 밑에.... 색다른 느낌이더군요..


마츄픽추오른쪽에는우루밤바강이흐르고있습니다...
우기인지라 강물이...하늘을 나는 기분이더군요 ...

여기 와이나픽추에도 잉카인들이 계단식 밭을....
경사도가 엄청나네요.
마츄픽추보다 더 높고 험한 지형인데도 ..
대단합니다... 잉카인들..


낭떠러지가 보기만 해도 후들후들이네요 ..
해마다 관광객들 추락사고가 이어지는 악명 높은 곳이라는군요..

다신 이런 장난 하지 말아야지....
사진 찍으면서 등골이 오싹하더군요...
한 발자국만 더 가도 천 길 낭떠러지....


12정도되었을 무렵입니다...
구름이 아직 있네요 ....
산 아래 보이는 길은 우리가 버스를 타고 왔던 오르막 길입니다...
버스 타고 지그재그로 20분을 가야 마츄픽추에 도달하는 겁니다.
마츄픽추가 어느 정도 높이인지 단적으로 보여줍니다.

마츄픽추 정상에 거의 왔을 무렵 ..
이런 돌구멍을 통과해야 합니다..
사람하나 간신히 통과할 수 있습니다..
카메라 가져가시는 분들은 조심하셔야 합니다...


드디어 정상입니다..
발 밑으로는 우리가 올라온 길... 그 길은 자세히 보세요.
버스가 지그재그로 올라가는 모습이 보이시죠 ??

정말 경사진 길이죠... 이런 길을 2시간 정도 올라가야 하니....


이곳 와이나픽추에도 잉카인들이 요새를 건설했습니다...
낭떠러지에 이런 건축물을 지었다는 것 자체가 정말 대단합니다.....
목숨 걸고 만들었겠죠 ??

구름 사이로 마츄픽추가 신비로운 모습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여기 와아니픽추에서 보니 색다른 모습입니다..

이런 험한 곳에 마을을 만들다니 ...
스페인군에 쫓겨나 ...결국 이곳까지 ....
살기 위한 그들의 처절한 몸부림이라고 할 수 있겠지요..

정상에 있는 와이나픽추 표지판입니다....
흐흐 감회가 새롭습니다...


와이나픽추정상에서마츄픽추전경
왼쪽 중간에 관람객들이 개미처럼 보이죠 ??
버스를 타고 마츄픽추로 가는 코스가 선명히 보입니다...
오른쪽에는 우르밤바강이 흐르고..
그 뒤에는 잉카인들이 마츄픽추를 버리고 피신했던 길인
"잉카 트레일" 이 있습니다..
모든 산악인들의 로망이라죠 ??? ....
무척 위험하고 험난하지만 그만큼 기억에 남는 트래킹 구간이랍니다..

이곳에서 점심( 빵 몇 조각이었는데 그렇게 맛있을 수가.. )을 먹고
우리는 하산을 합니다..


일행들이안쪽으로붙어서내려갑니다...
바로 밑은 낭떠러지라 안으로 붙어서 갈 수밖에.... ㅎㅎ

여기서도 이들은 초소를 만들어 놨습니다...
목숨 건 피신의 흔적입니다..

한 외국인 여성이 한가로이 앉아 풍경을 감상하고 있습니다....
위험할 텐데...흐 ~~

마츄픽추보다 더 경사가 있는 계단식 밭.....
이런 곳에도 밭을 만들다니....
1평이라도 먹고 살기 위한 터전을 마련하려는 그들의
처절함을 느껴집니다..

한 여성이 절벽 끝에 머리를 대고 휴식 (?) 에 빠져 있습니다.
위험한 휴식이군요....ㅎㅎ


우리일행사람이옆으로가서따라해봅니다....
여인은머쓱한웃더군요 .... ㅎㅎㅎㅎ

봉우리들이 병풍처럼 서 있습니다..
그 밑에는 강이 흐르고 기차가 옆을 지나갑니다....
그림 같은 풍경이 아닐 수 없습니다...


다시우리는마츄픽추에내려왔습니다...
오후가되어서인지구름이걷혔군요 ~ 해서 .........
생각난것이잽싸게아침에갔던전망대로가자...
그럼책자에서마츄픽추전경이나오겠지 ????
장면입니다...
흔히 마츄픽추하면 이 사진을 떠올리죠..ㅎㅎㅎ
전망대에서 찍은 구름 걷힌 마츄픽추의 전경 ...
뒤에 아까 우리가 올랐던 와이니픽츄의 모습도 선명하죠..

다시 우리는 마츄픽추에 내려왔습니다...
오후가 되어서인지 구름이 걷혔군요 ~ 해서 .........
생각난 것이 잽싸게 아침에 갔던 전망대로 가자...
그럼 책자에서 본 마츄픽추 전경이 나오겠지 ????
이 장면입니다...
흔히 마츄픽추하면 이 사진을 떠올리죠..ㅎㅎㅎ
전망대에서 찍은 구름 걷힌 마츄픽추의 전경 ...
뒤에 아까 우리가 올랐던 와이니픽츄의 모습도 선명하죠..

전망대는 요렇게 생겼습니다.....


묘사됩니다..구름이걷혀서인지모든풍경들이선명하게 .

푸르른 녹색을 발산하는 계단식 밭...


계단식......
와이나픽추에서보셨듯이마츄픽추는이런계단식밭이
전체면적의반정도됩니다..

전망대 뒤에서 찍은 모습입니다


저기밭에서일하다추락한사람들도.....

마츄픽추의 왼쪽 부분입니다....
계단식 밭이 선명히 묘사되어 있습니다..


잉카트레일의 시발점인 " 잉카다리 " 가는 길에서 마츄픽추의 전경...
가운데 보이는 봉우리가 와이나픽추

잉카인들의 스페인에 대한 원한이 서려 있는 계단식밭


마츄픽추를뒤로하고우리는잉카다리로향합니다...

마츄픽추에서 약 30분 정도 트래킹하면 이런 잉카다리를 볼 수 있습니다..
"잉카트레일" 하는 분들의 트래킹코스라고도 합니다...
잉카인들이 마츄픽추를 버리고 다른 오지로 떠나는

피신 루트를 따라하는 트랙킹 코스를 "잉카트레일" 이라 하더군요.


가운데통나무다리가있죠 ???? 저길건너야한다는....
.. 주고하라도못해요~~~~
덜덜덜~ 잉카인들이 여길 다 건넌 다음 스페인군이 못 쫓아오게
가운데 나무다리를 떨어뜨렸답니다...
후에 트랙킹코스로 개발한 후 그 나무다리를 복원했다네요....

이곳부터 시작되는 잉카트레일 여행기는 다음 분에게 패스 ~~

험난하고도 재미있었던 마츄픽추의 탐험을 마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