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om: ilchough
Sent: March 11, 2015
Subject: FW: 터키 카파도키아(Cappapdocia)


터키  카퍼도키아 (Cappadocia)
Fairy  Chimney

 

카파도키아는 지도에 나오는 도시명이 아니고,
터키의 수도인 앙카라에서 남쪽으로 300Km 가량 떨어진 곳에
위치한 매우 광할한 남동부 일대를 말하는데,
카파도키아를 한마디로 표현하자면 신이 만든
예술의 경지라고 극찬할 정도로 아름다운 곳이다.

수백만 년전 활화산이었던 예르지예스산(3917m)에서 용암이
분출 되면서 이곳의 지형이 형성 되었고,  오랜 세월 동안 
풍화, 침식 작용을 일으켜 응회암지대로 바뀌게 되었다.
 이 지역에 살던 사람들은 이러한 바위를 깎고 동굴을  만들어
주거공간을 마련하여 생활하였다.

지하 도시에는 많은 때는 200만명 정도가 생활했다고 한다.
이슬람교도의 박해를 피하기 위하여 만들었다고는 하지만 끝없이
이어지는 통로를 따라 내려가다보면 방향감각을 잊어버린다고 한다.
이 지하도시가 처음 만들어진 것은 기원전 490년경이이라고한다

 로마시대 이래 탄압을 피하여 그리스도 교인들이 이곳에 몰려와
살았기 때문에 아직도 수천 개의 기암에 굴을 뚫어 만든
동굴수도원이 남아 있다

실크로드의 중간거점으로 동서문명의 융합을 도모했던 대상들의
교역로로 크게 융성했으며,
지금은 도시 전체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어 있다

암굴집을 ‘요정들의 굴뚝’이란 뜻의 페어리 침니(Fairy Chimney)라고 도한다

 

 

 

카파도키아 풍경

 

 

 

 

 

 

 

 

 

 

 

 

 

 

 

 

 

 

 

 

 

 

 

 

 

 

 

 

 

 

 

 

 

 

 

 

 

 

 

 

 

열기구 관광 (일회 탑승료 약 200불)

 

 

  

 

 

 

 

 

 

  

 

Cave Hotel

 

 

 

 

 

 

 

Cave Hotel 내부